홍진영과 방송도중, “논문표절” 알아차린 남궁민이 날린 일침

가수 홍진영이 “박사가수”로 인기를 끌무렵, 배우 남궁민이 일침을 날려 다시금 주목받고 있는 방송이 있습니다.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 촬영 당시, 광주를 내려가게 되자 남궁민이 “진영이 박사학위 좀 보자”고 발언한 것인데요.

홍진영이 이에 대해, “허 지금 나 의심하는 거야?”라며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었습니다.

하지만 홍진영의 논문은 다른 논문들과 다르게, 자유로운 열람과 다운로드가 불가능해 홍진영에게 직접 열람을 요청해야만 했는데요.

‘중앙대학교 기계공학’을 졸업한 남궁민도 이를 이상하게 여기고, 신경질을 내는 홍진영에게 “말하는 게 다 틀리고 그래서 직접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발언하였습니다.

조선대학교 도서관에 찾아간 남궁민은 홍진영의 석박사 논문을 모두 찾아 보고, 논문에 대한 설명을 요구했는데요.

홍진영은 이에 대해 “아이돌이나 이런 드라마 애들은 한류가 되는데 트로트 장르는 한류가 안되더라고. 그 이유가 뭘까 생각하다가 그냥 우리나라 껄 그대로 갖고 가서 문제인거야.”라고 언급하였습니다.

남궁민은 홍진영의 설명을 정색하며 듣거나 얼굴을 빤히 쳐다보는 등 별 다른 리액션을 취하지 않다가 “아, 우리 진영이 참 똑똑했구나”라고 대꾸하였습니다.

그 후 성적표를 확인해야겠다며 증명서 자동발급기로 가, 홍진영의 올 A에 가까운 성적표를 보고 “정말 뭔가 이상한데?”라고 반응하였습니다.

남궁민도 연기활동을 병행하며, 중앙대학교 기계공학과를 다니고 있어 올 F 성적표를 받고 있는데 수업을 들으러 서울에서 광주까지 내려와야하는 홍진영의 성적이 너무나도 좋아서 의아스러운 반응을 보인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홍진영은 남궁민의 반응에, “학교 다닐 때 연애도 하지 않고 공부만 열심히 했다”고 대응했는데요.

홍진영의 ‘논문표절’ 논란으로 과거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이 다시금 회자되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남궁민은 순간 캐치가 제대로인듯”, 남궁민은 본인이 직접 공부를 해 본 사람이기때문에 아는 것이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