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은 천재야!” 허준이 교수 프로필 찾아보며 덕질하는 해외반응

출처 : JTBC News

허준이 교수가 필즈상을 수상해 누리꾼들이 허준이 교수 프로필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출처 : 뉴욕타임스

미국 유력지 뉴욕타임스에서 필즈상을 수상한 한국계 수학자를 주목하고 있다는 소식에 허준이 교수 프로필이 실시간 검색어로 등재되었죠.

출처 : 동아일보, 노벨의원회

허준이 교수는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 겸 한국 고등과학원(KIAS) 수학부 석학교수로 활동하다가 필즈상을 수상한 것이었습니다.

출처 : 밴쿠버 조선일보

허준이 교수가 필즈상을 수상하자 뉴욕타임스가 다른 수상자들보다 허 교수에게 집중하기 시작했는데요.

출처 : NEWSis

다른 수상자들은 어렸을 때부터 여러 대회에서 상을 수상하거나 이목을 끄는 행각을 보였습니다.

출처 : YTN 사이언스

하지만 허준이 교수는 늦게 활동을 시작해, 다른 수학자들보다 늦은 활동 시기를 보였는데요. 그가 두각을 보인 건 5년 전인 2017년부터 였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허 교수는 2022년 필즈상을 수상하기 전에, 2021년 제31회 삼성호암상 과학상, 2021년 사이먼스 연구자상, 2019년 뉴호라이즌상, 2017년 블라바트닉 젊은과학자상을 수상했습니다.

출처 : 뉴욕타임스

게다가 허준이 교수가 뉴욕타임스의 인터뷰를 통해 ”난 수학만 빼고 모든 과목을 잘했다”고 고백해 이슈가 되었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그는 특히 어렸을 때 구구단을 외우는 것도 힘들어했다고 하는데요. 중1 시절, 수학 교수였던 아버지가 수학 문제집을 풀라고 하자 답지를 보고 베꼈고, 이를 안 아버지가 답지를 없애버리자 허준이는 서점에 가서 답지를 보고 베꼈다고 합니다.

출처 : 연합뉴스

허준이 교수는 아버지는 물론 선생님까지 포기할만큼의 공부 실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허 교수가 뒤늦게 과학고 이야기를 꺼내자 선생님이 이미 늦었다며 동네 일반고로 진학시킨 것인데요.

출처 : 채널A 뉴스

허 교수는 한국 고등학교의 교육 체계에 적응하지 못하고 시인이 되고자 1년만에 자퇴하게 됩니다. 자퇴 후 대성학원에 들어가자 수학 실력이 급격하게 늘기 시작했죠.

출처 : 조선일보

그 때 공부한 실력으로 서울대 물리천문학부를 입학했으나, 그가 F학점을 받는 날이 빈번했다고 합니다.

출처 : 채널A 뉴스

하지만 허준이 교수가 일본 수학자 히로나카 헤이스케 교수를 만나, 수학에 대해 진지하게 토론하며 수학자의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출처 : ACT36

수학 석사 학위를 받은 후, 미국 대학 10여 곳에 탐문하며 박사 과정을 준비했다고 하는데요.

출처 : University of Illinois Admissions

하지만 어배너-샴페인 일리노이대를 제외하고 모두 다 낙방했으나, 좌절하지 않고 ‘로타 추측’ 등 수학계 난제를 풀이하는 쾌재를 이뤘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노력파 천재가 진짜 있다니 굉장하다”, ”허준이 교수 프로필 보고 깜짝 놀랐다”, ”수학노벨상을 타다니, 역시 한국인!”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