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포르투칼전’ 심판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출처 : 구글

카타르 월드컵 ‘포르투칼전’에서 한국 VS 가나전 주심이었던 앤서니 테일러보다 더 심한 심판이 등장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한경

테일러 심판은 코너킥 판정이 났는데도 불구하고 경기를 끝내버려서 한국인들의 비판을 받고 있는데요.

출처 : 연합뉴스

이에 대해 항의하는 벤투 감독에게 레드카드를 줘서 SNS 테러를 받고 있습니다.

출처 : BBC, 연합뉴스

이러한 행각을 벌인 테일러 심판보다 더 파격적인 행보를 보인 심판이 ‘포르투칼전’ 주심을 맡아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12월 3일에 있을 대한민국 VS 포르투칼 전에서 “파쿤도 테요”라는 심판이 주심을 맡은 것인데요.

출처 : 나무위키

파쿤도 테요는 아르헨티나 출신으로, 아르헨티나 1부 리그에서 활동하다가 2019년부터 국제심판으로 활동하기 시작했습니다.

출처 : MBC 뉴스

국제심판 3년차에 불과하지만, 한 경기에서 선수 10명을 퇴장시킨 전적이 있어서 축구팬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죠.

출처 : ligaprofesional

지난 달 3일, 아르헨티나 컵대회 ‘드로페오 데 캄페오네스’ 결승전이 열린 날이었습니다.

출처 : footystats

라싱 클럽 VS 보카 주니어스 경기날, 일대일로 맞서다 경기가 연장된 상황이었는데요.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라싱 클럽’ 선수가 골을 넣고 ‘보카 주니어스’ 팬들 앞에서 세리머니를 펼치자, ‘보카 주니어스’ 선수들이 화가 나서 몰려와 폭력적으로 분노를 표출하였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이 때 ‘파쿤도 테요’ 심판이 ‘보카 주니어스’ 선수 5명을 퇴장시키고, ‘라싱 클럽’ 선수 3명을 퇴장시켰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보카 주니어스’ 팀은 이 사건이 일어나기 전부터 2명의 선수가 레드카드를 받은 상태라, ‘파쿤도 테요’ 심판은 한 경기에 총 10명을 퇴장시키게 된 것입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저런 심판이 주심이면 포르투칼은 조심할 수 밖에 없어서 저런 점을 이용해야 한다”, “공정한 심판일 수 있다고 생각함”, “저 심판 분은 제대로 된 분이잖아요”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