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남편이 ‘불륜’저질러도 “중국찬양”하는 한국 톱배우의 정체

최근 중국인 남편이 여러차례 불륜을 저질러 이슈가 됐던 한국 여배우의 근황 소식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한국인임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SNS에 “김치”를 ‘파오차이’(泡菜)’라고 표기해 논란이 된 것인데요.

김치를 파오차이로 표기한 연예인은 배우 추자현이었습니다. 추자현은 해당 동영상에 악플이 달리자, 영상을 삭제한 상태인데요.

뿐만 아니라, 과거 중국 활동을 하며 한복 컨셉의 세미누드화보를 찍어 논란이 되기도 하였습니다.

우효광의 불륜 파파라치 사진 (여성은 동일 인물이 아니다, 우효광은 결혼 전부터 불륜설이 늘 뒤따르고 있었다)

이러한 논란에, 중국인 남편으로 알려진 배우 우효광이 추자현 몰래 바람을 피다 걸린 파파라치 사진들이 다시 한번 언급되고 있습니다.

우효광의 불륜을 “친한 지인” 사이라서 일어난 ‘오해’라고 발표한 추자현

이에 대해,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중국인 남편이 바람펴도 차이나머니는 포기 못하나보네”, “차이나머니 때문에 이혼 못하고 있는 듯”, “한국에서 활동할 생각이 없나?”와 같은 반응을 내비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