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형, 영향력있는 “기자” 가지고 놀다가 참교육당한 상황

출처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개그맨 양세형은 예능 방송에서 선을 넘는 모습을 보여 늘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출처 : Mnet <신양남자쇼>

웃기겠다는 명목 하나로, 걸스데이 혜리의 머리를 때리기도 해서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았는데요.

출처 : tvN <문제적 남자>

게다가 배우 김지석이 이등병일 때 “뺨을 많이 때렸다”, “지금은 많이 컸다”고 말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출처 : 스포츠조선

양세형은 군 시절, 김지석에게 “물 가져와라”, “연기해봐라”와 같은 명령을 하며 인격적인 모독도 서슴치 않았다고 고백했죠.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예능 방송에서 이러한 태도를 보이던 양세형은 연예계 기자와의 인터뷰 자리에서도 실수를 범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기자가 “오늘 인터뷰가 반말 컨셉인데, 반말해도 괜찮으시냐”는 질문을 던졌는데요.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그런데 양세형이 바로 말을 놓으며 “너는 괜찮아?”라고 말하였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여기까지는 센스있는 답변으로 볼 수 있으나, 본격적인 인터뷰 자리에서 기자가 “양세찬이 코미디 무대에서 그리는 수염” 이야기를 꺼내면서 문제가 됐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양세형이 이 말을 듣고 “펜 있으면 지금 그려볼까?”라고 물어본 것인데요.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기자가 당황스러워하며 쳐다보자, 양세찬이 진짜로 펜을 건네받아 수염을 그리기 시작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그리고 양세형이 그 펜을 건네받아 “나도 그럴거야”라며 얼굴에 수염을 그리고, 기자에게 펜을 건넸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기자가 어이없어하자, 양세형은 “다 친구 하기로 한 거 아니야?”라고 물으며 기자에게 압박을 주었는데요.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민망함에 종이로 얼굴을 가린 기자를 향해 “너 이렇게 가짜로 할 거면 안된다”와 같은 멘트를 날리기도 하였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결국 기자가 수염을 그려야 끝날 것 같은 상황이 찾아오자, 얼굴에 수염을 그리고 말았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YTN star>

기자가 당혹스러움을 감추고 곧바로 인터뷰를 다시 진행하려고 하는데 양세형이 기자의 얼굴을 보고 웃음을 터뜨리고 말았죠.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양세형은 정말 매장 당해도 이해할 수 있는 인물임”, “저런 형 밑에서 잘 버틴 양세찬이 대단하다”, “별로 웃기지도 않고 분위기 싸하게 만드는 재능이 있음”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