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최예나 회장님 ‘스폰’ 루머 입장 발표

현재 최예나 회장님 스폰 루머와 관련된 입장 발표문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걸그룹 아이즈원 멤버 최예나가 유튜브 채널 ‘신고식 ~ 뉴미디어 K-POP 방송국’을 통해 회장님 루머를 언급한 것인데요.

그는 “처음 그 루머를 들었을 때는 이해를 못 해서 대수롭지 않게 넘겼는데, 컴퓨터를 켰더니 제가 메인에 떠 있더라. 그걸 보면서 너무 당황스러웠다”는 입장을 전하였습니다.

최예나의 친오빠, 최성민 역시 “우리 할아버지도 못 뵈고 있다”며 최예나 회장님 스폰 루머에 대해 전면 부인하였습니다.

처음으로 밝힌 최예나의 입장 발표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최예나 회장님 스폰이 루머였나”, “최예나는 억울하겠다”, “최예나가 잘 나가니까 질투하나보네”와 같은 반응을 내비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