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있어도 진다” 딘딘이 한국축구 조롱하자, 전세계적으로 욕하고 있는 상황

출처 : 질레트 코리아, SBS 파워FM <딘딘의 Music High>

가수 딘딘이 손흥민과 한국 축구를 조롱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딘딘이 SBS 파워FM 라디오 ‘배성재의 텐’에서 게스트로 출연해 “월드컵, 지금 이대로 간다면 1무 2패할 것 같다”고 발언한 것인데요.

출처 : 텐아시아

여기서 멈추지 않고 “솔직히 말하면 요즘 축구 보면서 기분이 좋지 않다”고 말해 논란을 샀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딘딘이 “파울루 벤투 감독”이 리그를 꼬박꼬박 챙겨보는 느낌이 아니라며, “브라질 월드컵 같이 확 무너질 것 같다”는 실언을 내뱉었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그리고 파울루 벤트 감독이 “바로 런할 것”이라는 조롱섞인 멘트를 내뱉은 것인데요.

출처 : 텐아시아

라디오 DJ들이 돌발 발언에 대해 수습하려고 했으나, 딘딘은 “사실 다들 똑같이 생각하지 않냐”는 말실수를 이어나갔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거기에 덧붙여 “16강 갈 것 같다고 말 같지도 않은 소리 하고 있으니 짜증이 나는 거다”라는 폭언을 하였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딘딘은 파울루 벤트 감독이 “이렇게 째려보는 게 보인다. 항상 이러고 있지 않냐”며, 감독의 표정과 제스처를 따라했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이러한 발언을 해놓고, 딘딘이 축구 예능에 출연하게 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언론사에서 이를 비판하는 기사를 내놓았습니다.

출처 : 텐아시아

딘딘이 “시작도 하지 않은 월드컵에 제대로 찬물을 끼얹었다”, “한국 축구에 대한 비판을 했으면서 월드컵을 이용한 돈벌이를 시작했다”는 기사가 보도되면서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되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손흥민이 부상을 입은 상황에서 딘딘이 방송을 통해 굳이 하지 않아도 되는 발언을 해 딘딘을 비판하는 축구 팬들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한 네티즌이 “딘딘 말이 맞지 않냐”며 현실을 직시하자고 말했지만 다른 네티즌들이 “딘딘이 말하는 건 조롱이다”와 같은 코멘트를 달았습니다.

출처 : 스포츠경향

게다가 딘딘은 MBC every1 예능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를 진행하면서 외국인 게스트에게 “하얗고 빡빡이”라는 외모비하 발언을 하였습니다.

출처 : MBC every1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외국인 게스트가 “친구가 핫소스 한 병 마시면 돈 줄게”라고 말해서, 진짜로 핫소스 한병을 다 마셔서 2일동안 화장실에 있었다고 밝혔는데요.

출처 : MBC every1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이 사실을 듣고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신아영이 “저런 거 한 번 하면 친하지 않은 사람들에겐 영원히 ‘핫소스 한 병 다 마신 애’로 기억한다”는 리액션을 하였습니다.

출처 : 디스패치

이 때 딘딘이 “그 하얗고 빡빡이”라는 추임새를 집어넣은 과거가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