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주 강레오 별거 이유 논란, “조만간 이혼” 발언

가수 박선주가 JTBC 육아 예능 프로그램 ‘내가 키운다’에 출연해 별거 이유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박선주가 남편 강레오는 곡성에 살고 있는데 제주도에서 아이를 키우고 있다고 밝힌 것인데요.

무려 6년동안 혼자서 10살 딸을 양육하고 있어 박선주 강레오 이혼설이 돌기도 하였습니다.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한 박선주가 “강레오는 레스토랑 운영과 농사를, 자신은 음악이 하고 싶어서 별거를 선택했다”고 밝혔는데요.

갑작스러운 별거 소식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식당 운영한다고 6년동안 별거하냐”, “다소 이해가 안된다 다른 이유가 있는 것 같다”며 박선주 강레오 부부가 쇼윈도 부부가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였습니다.

하지만 박선주는 “스스로 행복해야 행복한 가정이 된다고 생각한다”며 박선주 강레오 이혼설에 대해 전면 부인하였습니다.

단호한 박선주의 태도에 이혼설이 누그러지나 싶더니, 일부 네티즌들이 “6년째 별거 중이면 각자 애인이 있는 거 아니냐”와 같은 루머를 퍼뜨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