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와이프 호스트바 출입 논란, 호빠다니며 930만원 스폰까지?

박명수 와이프 호스트바 출입 논란으로 세간이 들썩거리고 있습니다.

지난 2019년, 박명수 아내 한수민이 강남의 호스트바에서 30대 남성과 만남을 가졌다는 소문이 흐르기 시작한 것인데요.

호스트바 출신 남성과 교제를 하던 도중, 한수민이 박명수의 와이프라는 사실을 알아내고 협박을 했다고 합니다.

30대 남성이 박명수 와이프 호스트바 출입 사실을 가지고 협박하며, 2차례에 걸쳐 930만원을 받아냈다고 하는데요.

하지만 한수민을 협박했던 30대 남성은 공갈 및 공갈미수 혐의로 구속 중인 상태입니다.

박명수 측은 이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표명하고 있지 않으며, 일부 네티즌들도 박명수 와이프 호스트바 출입 사실이 루머같다는 의견을 내비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