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셔누, “군 복무” 中 일반인과 ‘XX’ 논란

출처 : 몬스타엑스 공식 페이스북

아이돌그룹 몬스타엑스의 멤버 셔누가 군복무 중 적절치 못한 행동을 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출처 : 몬스타엑스 공식 팬카페

셔누는 작년 7월 10일, 몬스타역시 공식 팬카페를 통해 군 입대 사실을 알렸는데요.

출처 : 몬스타엑스 공식 SNS

22일 오후, 논산육군훈련소 입영심사대로 입소한 후 3주 동안 기초군사훈련을 받을 거라는 소식을 알렸습니다.

출처 : 톱데일리

그 후에는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출처 : 몬스타엑스 공식 팬카페

셔누는 2020년 좌안 망막박리로 인한 눈 수술로 활동을 중단한 적이 있어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하게 된 것인데요.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그런데 셔누가 군 복무 중, 필라테스 강사와 SNS 활동을 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셔누의 어머니가 다니고 있다는 모 필라테스 학원 강사와 어깨동무를 한 채 찍은 사진이 SNS에 올라왔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학원의 강사가 사진만 올린 것이 아니라 ”#럽스타그램 인 척 내 셀카존에 연예인이라니, 아이돌이라니, 셔누라니♥”와 같은 멘트도 함께 작성한 것인데요.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필라테스 강사가 이 사진만 SNS에 노출시킨 것이 아니라, 셔누의 어머니가 생일선물을 챙겨주자 ”나 예비며느리로 픽 당한 거 아닌가 혹시~ 이번 설에 한복입고 가서 전 부치고 있으면 셔누 만날 수 있어요, 어머님?”과 같은 글귀를 작성하여 올리기도 했죠.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게다가 셔누에게 사인받은 사진을 업로드하며, ”명절에 한복 갈아입고 전 부치러 갈게요 어머님”이라는 게시물을 다시 한번 업로드하였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이로 인해 필라테스 강사는 물론 셔누를 향한 비난도 거세지고 있는데요. ”군복무 중에 저런 사진 찍어준 셔누도 똑같다”, ”어깨동무한 건 셔누다, 둘 다 잘못했다”, ”처음 본 사람이랑 저런 포즈가 가능하다고?”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일부 네티즌은 ”유부녀랑 만날 때부터 알아봤다”며 과거 셔누가 유부녀와 만났다는 루머에 대해 언급하였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인스타그램 DM 제보를 통해 셔누가 유부녀를 만났다는 사실을 폭로하자, 소속사 측에서 ”상대방 여성이 셔누와 만나는 도중 결혼한 후, 결혼한 사실을 말하지 않았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셔누는 여성의 혼인 여부를 알지 못하고 있다가 남편과 연락이 닿아 결혼 사실을 알게 된 후, 바로 여성과의 연락과 만남을 거절했다고 하는데요.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누리꾼들이 이에 대해서 ”셔누는 여자 조심해야할 듯”, ”너무 착하고 둔해서 여자 무서운 줄 모르는 것 같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