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러운 인성 숨기고 방송 나오는 여가수에 김종민이 보인 반응 ㄷㄷ

최근 한 육아 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아이, 남편과 함께 방송에 등장한 이 여가수가 충격적인 과거를 숨기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런 그녀를 향해 가수 김종민 씨가 놀라운 행동을 보였는데요. 좀 더 알아볼까요?

호랑이 선생님

1989년 제 10회 강변가요제에서 ‘귀로’를 들고 나와 은상을 받은 뒤, 정식으로 데뷔한 싱어송라이터 겸 보컬 트레이너 박선주 씨.

가수 김범수 씨, 김창렬 씨, 윤미래 씨, SG 워너비, 동방신기 등 국내에서 내로라하는 가수들은 물론 이병헌 씨, 원빈 씨 등 톱배우들까지 전담한 보컬 선생님으로도 유명한데요.

특유의 거침없는 독설과 인상 때문일까요? 많은 스타들은 그녀에게 노래를 배우다 눈물을 보일 정도로 무서워했다며 ‘호랑이 선생님’이란 별명을 붙여주었죠.

덕분에 다양한 노래 경연 프로그램에 심사위원으로 등장하기도 했는데요.

하지만, 자신의 제자 출신인 참가자에겐 한없이 후한 점수를 주고 다른 참가자들에겐 혹평을 남기는 행동으로 심사위원 자격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습니다.

김종민

그룹 코요태 출신 가수 김종민 씨 역시 박선주 씨에게 노래를 배운 적이 있었는데요.

박선주 씨의 남편인 셰프 강레오 씨를 만난 김종민 씨는 “노래 배우러갔는데 뭐라고 하셔서 울면서 그 다음부턴 안 나갔다. 너무 무서워서”라며 박선주 씨와의 인연을 언급했죠.

가수 김범수 씨 역시 “박선주가 너무 무서워 연습실을 청소할 때 위험한 물건을 다 치워놨을 정도”라는 이야기로 그녀의 성격을 짐작케 한 바 있는데요.

하지만 박선주 씨는 센 언니 이미지가 김범수 씨의 폭로로 굳어진 것 같다며 자신은 연습 중 리듬을 맞추다 ‘그건 아니지’라며 화를 내며 컵을 내려놓다 깨졌고 오히려 다친건 자신이었다며 해명한 바 있죠.

박선주 씨는 해당 일화가 관심을 받자 김종민 씨가 당시 가수 생활을 할 생각이 없었고, 카센터를 하고 싶어했다며 해명하기도 했습니다.

파이터

박선주 씨의 혹독한 가르침에 도망간 가수는 김종민 씨 뿐만이 아니었습니다. 수많은 폭행 사건, 음주 뺑소니, 무면허 운전 등 각종 논란에 휩싸였던 가수 김창렬 씨 역시 그녀의 야단을 맞고 도망갔다고 하는데요.

박선주 씨는 김창렬 씨가 연습실에 늦게 와 야단을 쳤더니 문을 열고 나갔으나 “오늘 밤 새벽이라도 24시간 지나기 전에 돌아오면 용서해주고 아니면 너랑 나랑은 끝이다”라는 선전포고에 다시 돌아왔다고 설명했죠.

김창렬 씨가 도망간 걸 두고 박선주 씨는 “창렬이가 여태껏 싸움에서 져 본 적도 없고 여자한테 그런 욕을 들어본 건 처음이었다더라. 너무 자존심이 상해 갔다고 했다”고 밝혔죠.

육아의 여왕 vs 범죄의 여왕

사실 박선주 씨를 거쳐간 수많은 제자들이 이미 그 실력을 인정받아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만큼, 그녀의 수업 방식에 대해 일방적으로 비판할 순 없을텐데요.

게다가 방송에서 비춰진 박선주 씨의 육아 스킬은 전문가인 오은영 박사가 완벽하다 언급할 정도였으니, 자녀를 키워내고 가르치는데 있어 전문성이 떨어진다고 보긴 어려웠습니다.

물론 박선주 씨는 남편 강레오 씨와 부부가 각자의 자유와 행복을 존중해 대부분의 시간을 떨어져 지내다보니 두 사람의 시간이 부족하다는 점을 지적받기도 했는데요.

그럼에도 두 사람은 아이와 교감하려 노력하고, 둘 사이의 관계 역시 방송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잉꼬 부부’ 는 아니었지만 솔직하고 담백한 관계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은 바 있죠.

하지만 박선주 씨는 2005년엔 음주운전으로 벌점이 초과되어 면허를 취소당한 과거 있죠. 강변가요제에 나간 이유가 술 마실 돈이 없어 상금을 타려고 나갔다고 밝혔을만큼 술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습니다.

또, 자신은 술을 정말 좋아하는데 술을 마시면 뛰어다닌다며 이를 본 남편 강레오 씨가 자신을 ‘총총이’라는 애칭으로 부른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죠.

하지만 그녀의 선넘는 행동은 계속되었는데요. 2008년엔 업타운 멤버였던 스티브 킴 씨와 마약을 복용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 2009년엔 운전면허 없이 승용차를 운전하다 불구속 입건이 되었죠.

마약 혐의로 그녀는 2008년, MBC로부터 출연 금지를 당했지만, ‘나는 가수다’에 섭외된 바비킴 씨를 돕기 위한 편곡자로 투입되어 결국 출연금지 처분은 해제되었습니다.

사실 이러한 조치는 굉장히 이례적인 일이었고, 함께 출연금지 처분을 받은 스티브 킴 씨는 여전히 출연 금지 명단에 포함되어 있죠.

“원작자의 동의하에 가공 및 발행된 콘텐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