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놓고 속인거죠?” 오은영이 ‘사기꾼 연예인’에게 날린 일침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오은영이 대중들을 속이고 잠적했던 연예인이 상담 프로그램에 출연하자, 날린 일침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스타일리스트 출신 방송인 한혜연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직접 구매해서 오랫동안 써본 제품이라고 소개했던 컨텐츠들이 모두 거짓이라는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됐는데요.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사과 후 잠적했던 한혜연이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해 주목을 받았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한혜연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한다면서, “믿고 일을 맡긴 친구에게 배신감을 느낀다”는 말을 꺼냈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그 친구가 한혜연 몰래 광고비를 받고 있었다며, 결국 그 친구를 소송 중이라고 밝혀 네티즌들 사이에서 “한혜연이 진지하게 반성하고 있지 않다”는 의견이 쇄도하고 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한혜연이 광고 표기를 안 한 것이 문제가 된 것이 아니라, “콘텐츠 컨셉이 내돈내산인데, 사실 협찬이었다는 것이 문제”였는데요.

출처 :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실제로 한혜연은 유튜브 촬영을 하며 여러 번 “내돈내산”이라는 사실을 강조하였습니다.

출처 :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심지어 어느 날은 “다 내 돈 주고 산 아이템이다. 유료광고가 아무것도 없다”는 멘트를 내뱉기도 했죠.

출처 :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다른 날에는 “이걸 모으느라 너무 힘들었어. 돈을 무더기로 썼어”라고 말했지만, 협찬 제품을 가지고 내돈내산했다며 구독자를 우롱한 사실이 발각되었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이러한 행보를 보여놓고, 한혜연이 한 커플이 자신을 보고 수군거리자 욕을 하는 줄 알고 “이리 와봐!”라고 말하며 위협적으로 대했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하지만 커플은 한혜연의 팬이었으며, 반가운 마음에 사진을 찍고 싶어서 주위를 서성이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다른 날에는 한혜연의 팬이 SNS를 통해 “오랫동안 팬이었는데 정말 실망스럽다”는 비난이 담긴 장문의 메시지를 보냈다고 합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한혜연이 그 문자를 보고 “전화번호가 어떻게 되시나요?”라고 물으며, 팬에게 전화해 “저에 대해 얼마나 아시는데 이러시나요?”와 같은 말로 따지고 들었습니다.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이 말을 들은 오은영이 “자신의 이름을 걸고 만든 만큼 팀원의 잘못이어도 책임은 혜연의 것”이라고 이야기하였죠.

출처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그리고 한혜연에게 “이제 스스로 한번 물어보세요. 내가 의도적으로 다른 사람을 속이려고 했는가?”와 같은 일침을 날렸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협찬을 내돈내산으로 컨텐츠를 만든 건 잘못한 거다”, “한혜연 씨는 아직도 본인이 뭘 잘못했는지 모르는 것 같다”, “시간 지나니까 애매하게 말하면서 포장하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