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가 표절한거잖아~” 유희열이 표절곡 자랑하자 비웃는 교수&스타작가

출처 : tvN <알쓸신잡>

가수 유희열이 표절 논란으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방송본들이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유희열이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신잡’에 출연해 ‘공원에서’라는 곡을 언급했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제작진이 ‘공원에서’라는 곡을 틀어주자, 김상욱 교수가 ”아, 이거요~”라고 말하였죠.

출처 : tvN <알쓸신잡>

옆에서 김상욱 교수의 리액션을 듣고 있던 김영하 작가가 ”토이 좋아하셨다면서 반응이 왜 그러냐”고 물었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김상욱 교수가 아무런 말없이 웃고만 있자, 유희열이 ”아, 이거예요? 라니!”라고 섭섭하다는 대응을 하였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유희열의 활동명인 ‘토이’의 팬이라는 김상욱 교수가 이렇게 리액션하는 이유는 따로 있었습니다.

출처 : YES24

바로 ‘공원에서’라는 곡이 미국의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데이빗 랏츠’의 1991년 발표곡 ”Return To The Heart”라는 곡과 유사했기 때문인데요.

출처 :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공원에서’라는 곡은 유희열이 고등학생 시절 작곡했으며, 2008년에 공식 발매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출처 : 구글

유희열이 1971년생이므로, 1991년 당시 유희열의 만 나이가 18~19살이었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뿐만 아니라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한 김진애 박사가 촬영 도중 ”나 근데 하나만 물어볼게요”라고 말하며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그러면서 유희열에게 ”윤종신의 환생을 직접 작곡했냐”고 물었는데요.

출처 : tvN <알쓸신잡>

김진애 박사가 단순히 직접 작곡했냐고만 물어보았는데, 유희열이 떨떠름한 표정으로 ”네”라고만 대답하였습니다.

출처 : tvN <알쓸신잡>

뒤늦게 김진애 박사가 ”어머나 그래, 나 너무 (윤종신의 환생이라는 곡이) 너무 좋아졌어”라고 답하자, 유희열의 얼굴 위로 미소가 퍼졌죠.

출처 : MBC <음악 캠프>

김진애 박사가 언급한 ”윤종신의 환생”이라는 곡도 ‘비틀즈’의 Oh! Darling, ‘사와다 켄지’의 오마에가 파라다이스, ‘Earth Angel’의 Will You Be Mine 총 3곡의 노래가 표절 시비에 휘말리고 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와, 진짜 대단하다. 나 같으면 부끄러워 감히 언급도 못 할텐데”, ”이쯤되면 유희열은 리플리증후군이 아닐까”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