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모모 “얼굴 안 보고 몸매만 봤다”, “모모 몸매 육덕지다” 성희롱 논란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유튜브 채널 ‘STUDIO HOOK’의 ‘술트리트 파이터’ 콘텐츠에서 옛 연인을 연상케하는 발언을 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김희철은 이상형을 두고 “나는 무조건 몸매”를 본다며 “여자 얼굴 안 본다. 어차피 얼굴은 내가 더 예쁠테니까”라고 발언한 것인데요.

유튜브 채널에 MC로 출연한 퀸와사비가 어떤 몸매를 좋아하는지 묻자, 김희철이 귓속말로 “육덕이요”라고 말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김희철의 이러한 발언은 1년 6개월동안 공개 열애하던 걸그룹 트와이스의 멤버 모모를 떠올리게 만들었습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김희철 모모한테 실례되는 말이다”, “모모 얼굴은 별로고, 몸매만 좋았다는 말인가”, “김희철 모모 그래서 헤어졌나?”와 같은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또한 김희철의 ‘육덕지다’는 발언이 “모모의 몸매가 육덕져서 교제했다”는 발언으로 볼 수 있어 일부 네티즌들이 “김희철 모모 몸매 때문에 사귄 것 같다”고 언급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상형을 언급하며 몸매만을 강조해, 트와이스 모모에게 하는 “성희롱이 아니냐”는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