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몰래 ‘바람’핀 유상무에게 김준호가 날린 일침

개그우먼 김지민이 개그맨 김준호와 공개 열애 중이라는 소식에, 동료 개그맨 유상무의 과거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KBS Cool FM 라디오 ‘조정치 & 장동민의 2시’ 방송 도중, 장동민이 유상무에게 “김지민과 헤어진 이유가 그 승무원 때문이냐”는 발언을 했기 때문인데요.

이 발언으로 인해, 과거 유상무가 김지민에게 저지른 과오들이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KBS 예능 프로그램 ‘절친노트2’에 출연한 장동민이 여행 도중 유상무의 인성을 알게 됐다고 폭로했는데요. 유상무가 “너 망상해수욕장 와봤어?” 묻자, 김지민이 “응… 옛날에 와봤지.”라고 답하자마자 깜짝 놀랐다고 전하였습니다.

이를 들은 유상무가 차를 급정거하며 “누구랑 왔냐”고 화를 내다못해 에어백이 터질 때까지 핸들을 주먹으로 때렸다고 증언하였습니다.

이에 김지민이 눈물을 흘리며 유상무에게 “미안하다”며 사과를 했지만 유상무는 그 후로도 “망상 해수욕장 누구랑 갔냐”며 김지민을 협박했다고 합니다.

개그맨 김대희도 “유상무가 김지민과 사귀고 있을 때 나이트에 자주 출입했다”며, 나이트에 가고 싶을 때마다 유상무가 김지민에게 시비를 걸어 싸운 뒤 콧노래를 부르며 여자들을 만나러 갔다가 폭로하였습니다.

개그계 후배들을 통해 소문을 들었던 김준호도 이런 유상무에게 “소문이 많던데 그게 다 사실이냐. 지민이한테 왜 그러냐. 잘 좀 해줘라”라고 충고를 할 정도였다고 하는데요.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유상무랑 헤어져서 다행이다”, “착한 사람들끼리 잘 만난 듯”, “너무 잘 어울린다”, “김준호는 정말 좋은 사람이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